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연예인 불법도박] ③ 노후 대비를 위해서 도박한다?

12일 방송된 JTBC '정관용 라이브'에서는 파문이 커지고 있는 연예인 불법 도박의 원인과 실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강병규, 이성진, 신혜성, 이지훈, 김용만, 이수근, 탁재훈, 토니안, 양세형 등 불법 도박으로 구설수에 오른 연예인은 한 둘이 아니다. 이들은 왜 도박의 유혹에 빠지는 것일까?

김연지 일간스포츠 기자는 "연예인은 불규칙적인 생활패턴과 얼굴이 많이 알려져 취미활동을 하기 어려운데 이 때문에 접근이 용이한 휴대전화 등을 이용해 도박을 하는 것 같다"고 답했다.

또한 김연지 기자는 "연예인은 일반인과 달리 얘기치 못한 목돈이 생길 때가 많고 도박 브로커가 접근하는 경우도 있다"며 "고정적인 직업이 아니라는 점과 노후에 대한 불안함 때문에 도박을 하는 경우도 있다"고 덧붙여 말했다.

불법 도박으로 조사받는 연예인은 8~9명까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는 상황. 이에 대해 김대오 오마이스타 기자는 "연예인은 끼리끼리 뭉쳐다니는데 불법적인 일도 함께 저지르는 경향이 있다. 도박도 이런 사례로 볼 수 있다"고 분석했다.

(JTBC 방송뉴스팀)

JTBC 핫클릭

[연예인 불법도박] ① 유독 개그맨들이 많은 이유는?[연예인 불법도박] ② 영화배우 술집서 억대포카까지11월 도박 파문, 비상걸린 방송가…MC가 없다양세형 검찰 조사 "아직 2~3명 연예인 수사 선상에 올라"'불법 도박 혐의' 앤디 측 "결과나올 때 까지는…"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