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올해의 영단어 404 "교황 트위터도 순위에 올랐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




‘올해의 영 단어 404’.



올해의 영 단어 404가 화제다.



올해의 영 단어란 올해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등장한 영 단어다.



올해의 영 단어 404는 인터넷 오류 메시지와 함께 뜨는 숫자 코드이다.



미국 텍사스주 언어 조사기관 ‘글로벌 랭귀지 모니터’는 올해 가장 많이 사용된 영 단어 문구와 빈도 수를 분석했다.



현지 시각으로 11일 영어 사용권 나라의 온·오프라인 미디어를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 인터넷 오류와 함께 뜨는 숫자코드 404가 가장 높은 빈도 수의 영 단어라고 발표했다.



숫자 404는 ‘찾을 수 없습니다(Not Found)’라는 문구와 함께 뜨는 HTTP 응답 코드다.



2위와 3위는 각각 ‘실패(fail)’라는 영 단어와 트위터에서 주제어를 표시할 때 사용되는 해시태그(hashtag) ‘#’가 차지했다.



4위엔 교황의 트위터 계정인 ‘@Pontifex’가 올랐다.



올해의 영 단어 404를 본 네티즌들은 “올해의 영 단어 404, 예상과 다른데?”,“올해의 영 단어 404, 별걸 다 분석하네”,“올해의 영 단어 404, 교황 트위터가 4위?”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