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YJ 김준수 호텔건립, 제주도에 129억 투자…'역시 한류스타'





‘김준수 호텔건립’.



JYJ 멤버 김준수(26)가 제주도 서귀포시에 호텔을 짓는다. 투자금액은 129억 원이다.

제주특별자치도청에 따르면 ‘제주토스카나호텔’(대표 김준수)이 지난해 11월 제주도 서귀포시 강정동 2만1026㎡ 부지에 사업계획승인을 받아 4월부터 공사를 진행했다.



내년 3월 완공 예정인 호텔은 건축면적 4014㎡, 전체면적 8153㎡에 객실 65실, 야외수영장, 레스토랑, 카페, 스파와 세미나실 등을 갖춘다.

제주도는 토스카나호텔이 제주투자진흥지구 지정을 신청함에 따라 주민공람을 이달 8일부터 22일까지 14일간 시행한다.



다음 달 초 국제자유도시종합계획심의위원회를 열어 지정 여부가 결정되면 관세·취득세·등록세와 개발 부담금 전액 면제, 재산세 10년간 면제, 법인세와 소득세 3년 면제 후 2년간 50% 감면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투자진흥지구는 관광객이 필요로 하는 숙박 등 24개 업종에 해당된다. 투자액이 500만 달러 이상이면 신청할 수 있다.



김준수 호텔건립 소식에 네티즌들은 “김준수 호텔건립, 역시 한류스타 스케일부터 엄청나”, “김준수 호텔건립, 129억원 투자…엄청난 부자였구나”, “김준수 호텔건립, 시아준수 이제는 사업가로 변신하나”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