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미려 눈물, '정성윤, 주연 시켜줄 테니 결혼 미뤄라. 말에…'





‘김미려 눈물’.



개그우먼 김미려의 눈물이 화제다.



11일 tvN의 예능 프로그램 ‘현장 토크쇼 택시’에 출연한 김미려 정성윤 부부는 결혼까지의 이야기를 전했다.



김미려의 남편 배우 정성윤은 “결혼을 앞두고 소속사와 계약을 하려는데 ‘아침드라마 주연을 시켜 줄 테니 결혼을 미뤄달라’고 했다”며 “그래서 김미려에게 2년만 미루자고 말했다”고 밝혔다.



김미려는 당시를 회상하며 “집에서 요리를 하고 있었는데 그 말을 듣고 쉴 새 없이 눈물이 떨어졌다”고 답했다.

결국 정성윤은 회사의 제안을 거절했다고 전했다.



김미려 눈물에 네티즌들은 “김미려 눈물, 김미려 잘생긴 연하 남편 좋겠다”,“김미려 눈물, 잘생긴 건 이해하지만 눈물까지…”,“김미려 눈물, 정성윤도 아내 사랑이 지극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