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지아 하석진 "실제 신혼부부같은 다정한 모습, 로맨틱한 분위기까지"

[사진 sbs드라마 세번 결혼하는 여자 방송화면 캡처]




‘이지아 하석진’.



이지아 하석진의 해변 키스장면이 화제다.



10일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에서 이지아와 하석진이 함께 해변을 걷는 장면이 등장했다.



극중 은수(이지아 분)와 준구(하석진 분)가 동해안으로 가족여행을 갔고 두 사람이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며 해변 데이트를 즐긴 것이다.



준구는 해변을 걷다가 멈춰서 은수와 마주보며 가벼운 입맞춤을 한 뒤 로맨틱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드라마 속 신혼 부부의 행복한 모습은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이지아와 하석진의 드라마 속 커플 연기를 본 네티즌들은 “이지아 하석진, 드라마니까 아름다운데 얼굴은?”,“이지아 하석진, 바다는 예쁜데 성형 의혹 때문에”,“이지아 하석진, 이 장면에서도 이지아 얼굴이 이상했다”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