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산시, 2013 가족친화 인증기관으로 선정

아산시 관계자들이 가족친화인증기관의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 하고 있다. [사진 아산시]
여성친화도시 아산시가 여성가족부로부터 ‘2013 가족친화 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



8일 시에 따르면 가족친화인증제는 여성가족부가탄력적 근무, 자녀 출산·양육 및 교육지원, 근로자들의 복리 후생 등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기업(기관) 등에 대해 심사를 통해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시는 직원들의 복리 후생을 위한 단체상해보험 가입, 직원종합건강검진 실시, 복기왕 아산시장과 하위직 직원들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한 허심탄회 운영 등 시청 내 가족 친화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또 시민들과 함께하는 독거노인 전화 드리기, 1사1촌 자매결연을 통한 농촌봉사활동 등의 자원봉사활동과 가족친화사진공모전을 통한 시민 가족친화문화 확산 등이 모범사례로 평가 받았다. 가족친화인증 수여식은 오는 12월 9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있을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인증을 통해 아산시가 가족친화우수기관 인증 마크를 대외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지역 이미지제고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며 “아산시는 그동안 여성 친화도시에 걸맞게 여성들을 배려하기 위한 여러 정책을 펼쳤으며, 가족친화인증기관으로 선정된 만큼 앞으로 가족친화도시 조성으로 시민의 행복지수를 더욱 높여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조영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