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박2일 하차 멤버 "이수근 자숙 위해 하차, 새 멤버 누가 들어오나"





 

‘1박2일 하차 멤버’.



최근 부진을 겪은 ‘1박2일’이 심기일전의 자세로 새롭게 시즌 3를 준비한다. 기존 멤버는 대거 하차하고 새로운 멤버가 영입될 예정이다.



11일 KBS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2일’ 제작진은 “유해진, 엄태웅, 성시경 등 3명이 각각 영화출연과 음반준비를 이유로 하차 의사를 밝혔고, 이수근도 자숙의 시간을 갖겠다고 밝혔다”고 했다.



이어 “이들을 대체할 새 멤버 투입을 통해 ‘1박2일’은 제2의 도약을 준비 중”이라고 설명했다.



제작진은 “기존 멤버들의 마지막 여행은 11월 8일 강원도 고성에서 진행됐으며, 방송은 11월 24일이 시즌2의 마지막 방송이 됩니다”라며 “새로운 시즌3를 이어가는 차태현, 김종민 이외의 신규 멤버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주원도 이미 지난달 하차했다. 이수근은 불법 도박 혐의로 소환돼 조사를 받았다.



1박2일 시즌3’ 새 멤버로는 장미여관 멤버 육중완, 가수 존박, 샤이니 멤버 민호 등이 거론돼 왔다.



하차 멤버가 공식적으로 확정된 상황에서 ‘1박2일 시즌3’ 새 멤버에 대한 궁금증은 더욱 커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1박2일 하차 멤버, 뭔가 아쉽다”, “1박2일 하차 멤버, 새로운 사람은 누가 들어올까”, “1박2일 하차 멤버, 위기 상황을 잘 버텨내길 바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