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시속 379㎞ 최악 태풍 … 필리핀 1만 명 사망 추정



시속 379㎞ 최악 태풍 … 필리핀 1만 명 사망 추정 제30호 태풍 ‘하이옌’(중국어로 바다제비)이 9일(현지시간) 필리핀 중부를 덮쳐 이재민 수백만 명이 발생한 가운데 사망자가 1만 명에 이를 것으로 관측됐다. 하이옌은 전날 마닐라 남동쪽 600㎞ 사마르 섬에 상륙할 당시 미국 합동태풍경보센터 측정상 시속 379㎞의 순간풍속을 기록했다. 1분 평균 최대 풍속은 시속 314㎞로 1969년 초대형 허리케인 ‘카밀’과 80년 ‘앨런’의 세계기록(305㎞)을 뛰어넘었다. 인구 151만 명의 레이테 섬 70~80%가 초토화됐으며 주도 타클로반에서만 사망자가 1만 명에 이를 것이라는 예상도 나왔다. 10일 쓰나미(지진해일)가 덮친 듯 건물들이 형체를 잃고 부서진 타클로반시 모습. [타클로반 로이터=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