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봉서·패티김·조용필·안성기씨 은관문화훈장

왼쪽부터 구봉서, 패티김, 조용필, 안성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10일 원로 코미디언 구봉서(87)씨와 가수 패티김(75)·조용필(63)씨, 영화배우 안성기(61)씨 등 6명을 문화훈장 은관훈장 수훈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은관문화훈장은 대중문화예술 분야 최고 영예의 훈장이다. 또 ‘전원일기’ 등의 드라마작가 김정수씨와 라디오 드라마 및 영화에서 65년 간 활동한 성우 이혜경씨 등 2명은 보관문화훈장 수훈자로 선정했다. 대통령표창은 가수 고(故) 최헌씨, 시각장애 하모니카 연주자 전제덕씨, 영화감독 류승완씨, 배우 이정길·선우용여씨, 연주자 정성조씨, 드라마 제작자 송병준씨 등 7명에게 돌아갔다.



 국무총리표창은 배우 김갑수·가수 이승환·코미디언 최양락·성우 박일·연주자 배수연·가수 김목경·코미디언 김지선·프로듀서 서수민씨 등 8명이 받는다. 배우 장서희·코미디언 김준호·가수 이루·배우 신현준·모델 고은경·가수 시크릿, 씨스타 등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표창을 받는다. 시상식은 18일 오후 6시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열린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