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교황과 장난꾸러기















바티칸 성 베드로 광장의 소탈한 교황과 개구쟁이 꼬마. 해프닝은 26일(현지시간) 프란치스코 교황이 운집한 수만 명 앞에서 강론하던 중 일어났다. 한 꼬마가 연단에 오르더니 천연덕스럽게 교황 의자에 앉았다(왼쪽 사진). 교황은 개의치 않고 강론을 계속했고, 꼬마는 강론하는 교황의 손을 잡아 끌고 옷을 당기며 주위를 헤집고 다녔다. 신자들 사이엔 폭소가 터졌다. 교황청 관계자들은 당혹스러워 했지만 교황은 끝까지 웃으며 꼬마를 보듬어 줬다. 오른쪽 사진은 교황이 꼬마의 머리에 손을 얹고 강론하는 모습. 덕분에 꼬마는 인터넷에서 일순간 스타가 됐다. 교황의 소탈한 성품도 다시 화제를 모았다. AP통신 등은 교황이 천주교 신자들을 대상으로 연 가족생활 장려 모임에 가족을 따라온 한 꼬마가 연단에 올라가 일어난 해프닝이었다고 전했다. [AP=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