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 시민들 혼비백산…'저승사자' 난입 왜?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 유튜브 영상 캡처]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



할로윈 데이를 앞두고 짖굳은 장난이 진행됐다. 시민들이 휴식을 취하는 공원에 저승사자가 등장한 것이다. 조깅을 하던 남성은 흉측한 모습의 저승사자를 보고 혼비백산하며 도망쳤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검은 망토를 쓴 저승사자가 공원 하늘을 날아다니고 있다. 공원을 조깅 하던 한 남성은 뒤에서 저승사자가 나타나자 혼비백산하며 도망한다. 삼삼오오 모여있던 시민들도 저승사자의 등장에 소스라치게 놀라는 모습이다.



시민들을 놀라게 한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의 정체는 미국 켄터키 출신 톰 메이브가 할로윈 데이를 기념하여 만든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원격 조종장치를 통해 조종할 수 있는 장난감이다.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 이런장난 제발 하지맙시다”,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 얼마나 놀랐을까”, “조깅하다 만난 저승사자, 절대 마주치고 싶지 않아”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