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근위대 사열 후 왕실 마차로 … 버킹엄궁서 성대한 만찬

1 2006년 3월 룰라 브라질 대통령이 에든버러공과 함께 왕실 근위대를 사열하고 있다. 2 넬슨 만델라 남아공 대통령이 1996년 7월 엘리자베스 2세와 함께 마차에 타고 손을 흔들고 있다. 3 2003년 11월 정상회담 후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토니 블레어 총리의 발표를 듣고 있다. 4 사상 처음으로 2004년 12월 영국을 국빈 방문한 노무현 대통령 부부가 런던 시장 만찬에 참석했다.
①환영식=외국 정상의 국빈 방문은 엘리자베스 2세와 왕실 가족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되는 환영식으로 시작된다. 버킹엄궁에 머물 경우 궁 근처 ‘호스가즈 광장’에서 왕실 근위대를 사열한다. 호스가즈 광장은 근위기병대의 교대식이 열리는 곳으로 유명하다. 이때 근처의 그린파크와 런던타워에서 41발의 예포가 발사된다.

영국 왕실, VIP 어떻게 대접하나

②마차 행진=환영식을 마친 외국 정상은 여왕과 함께 왕실 마차를 타고 버킹엄궁으로 돌아오게 된다. 정상과 여왕이 동승하는 마차는 6마리의 백마가, 정상의 배우자와 여왕의 남편 에든버러공이 타는 다른 마차는 백마 4마리가 끄는 게 보통이다. 마차 행렬은 호스가즈 광장을 출발, 더 몰과 퀸스가든을 거쳐 버킹엄궁으로 돌아오게 된다.

③국빈 만찬= 국빈 방문의 하이라이트는 버킹엄궁에서 성대하게 펼쳐지는 국빈 만찬이다. (위 사진)

④정상회담=방문 이틀째에는 실질적인 국정 수반인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도록 돼 있다. 회담은 총리 관저인 다우닝 10번가에서 열리며 이후 기자회견을 갖는게 관례다.

⑤런던 시장 만찬=관례적으로 영국을 방문하는 정상은 런던 시장이 주최하는 만찬에도 참석한다. 이 행사는 유서 깊은 런던시티 지역의 길드홀(Guild Hall)에서 열린다. 길드홀은 런던시티의 청사다. 시 관계자 외에 영국 경제계 등 각계 인사들도 참석해 외국 정상과 함께 온 인사들과 양국 협력 방안을 구체적으로 논의한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