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두산, 또 한번 '13회의 기적'…오재일 극적 결승 홈런

[앵커]

미라클 두산이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2차전에서 다시 한번 13회의 기적을 연출했습니다. 그 희생양은 삼성의 끝판대장 오승환 선수였습니다.

오광춘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 시작 5시간을 넘긴 연장 13회.

두산 오재일이 삼성 오승환을 상대로 커다란 우월 홈런을 터뜨리며 1대1 균형을 깨트립니다.

9회부터 마운드로 올라선 오승환은 삼진을 8개나 잡으며 역투를 펼쳤지만 결국 오재일의 한 방에 무너지고 말았습니다.

[오재일/두산 (결승홈런) : 못쳐도 본전이라는 생각으로 직구만 보고 있었거든요. 맞는 순간 어, 이게 뭐지 멍해가지고 한 바퀴 돈 것 같아요.]

오승환은 곧바로 교체됐고 두산은 바뀐 투수 심창민을 상대로 오재원의 추가 적시타가 터져 승리에 쐐기를 박았습니다.

두산의 5대1 승리.

연장 13회의 기적. 두산은 넥센과 플레이오프행을 놓고 끝장승부를 펼친 준플레이오프 5차전에서도 연장 13회에 짜릿한 승리 드라마를 썼습니다.

삼성은 0대1로 뒤진 8회말, 채태인의 동점 적시타로 균형을 맞췄지만, 연장으로 접어든 이후 계속 찬스를 잡고도 타선이 침묵하는 바람에 고개를 떨궜습니다.

4위로 포스트시즌에 진출해 한국시리즈까지 올라선 두산은 1위 삼성에 2연승하며 기세를 올렸습니다.

역대 한국시리즈에서 1,2차전을 내준 팀이 역전 우승한 적은 지금까지 단 한차례 밖에 없었는데요.

삼성은 한국시리즈 3연속 우승을 위해선 앞으로 기적이 필요합니다.

한국시리즈 3차전은 내일(26일) 잠실구장에서 열립니다.

JTBC 핫클릭

[포토] 'KS 2패' 삼성, 패배자의 뒷모습[포토] '부상' 교체되는 홍성흔 '아프다 아파'[포토] 오재일, '승리의 기쁨을 동료들과!'[포토] 치열한 KS 2차전, 치어리더도 '24시간이 모자라''아! 대구' 홍상삼, 대구구장 트라우마에 울다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