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엄마의 예술 밥상 "이거 아까워서 먹을 수가 있나…대단하다"

엄마의 예술 밥상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엄마의 예술 밥상’.



웬만한 정성이 아니면 이런 밥상 차리는 거 쉽지 않다. 먹기 아까울 정도다.



인터넷에선 ‘엄마의 예술 밥상’이란 게시물이 화제다. 사진을 보면 탄성이 저절로 나온다. 마이클 잭슨, 헬로 키티, 미키마우스, 엘비스 프레슬리 등 유명 인물이나 캐릭터를 음식으로 표현했다. 김, 치즈, 콩, 쌀밥, 야채 등 평범한 식재료를 이용한 것이라 더욱 신기하다.



이 음식들은 말레이시아에 사는 주부 사만다 리의 작품이다. 딸을 위해 이러한 예술 밥상을 차리기 시작했다고 한다. 재미와 영양이 함께 있어 딸도 무척 좋아한다고. SNS를 통해 입소문을 타 유명해지면서 미국 ABC 뉴스 등에도 소개됐다.



네티즌들은 “엄마의 예술 밥상, 사랑받는 기분일 것 같다”, “엄마의 예술 밥상, 진짜 대단하네요”, “엄마의 예술 밥상, 아까워서 못 먹을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