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커피값 지출 감소 "6년 만에 감소, 왜 커피를 안 사먹게 된 걸까"

커피값 지출 감소 [사진 중앙포토]
 
‘커피값 지출 감소’.

올해 2분기 가구당 커피·차 관련 지출이 전년 대비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21일 금융투자업계와 국가통계포털이 공개한 자료에 의하면 이번 분기 가구당 커피값 지출은 7873원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 8017원보다 1.8% 줄어든 수치다.

커피값 지출은 2008년부터 2012년까지 매분기 증가하는 추세를 보여왔다. 증가율은 전년 대비 평균 10.5%이다. 하지만 올해 1분기는 전년 동기(8624원)보다 1.4% 적은 8500원으로 집계되며 6년 만에 처음 감소했다.

전문가들은 커피값 지출 감소에 대해 경기 침체를 비롯한 자산 가치 하락을 원인으로 꼽는다. 또 중저가 커피전문점이 늘어나고 직접 핸드드립으로 만들어 먹는 사용자가 많아진 것도 이유 중 하나로 분석했다.

네티즌들은 “커피값 지출 감소했다니 좋은 일인가?”, “커피값 지출 감소, 나도 요즘엔 잘 안 먹고 있다”, “커피값 지출 감소, 중저가 브랜드가 한 몫 하는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