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예뻐진 불법 주차 차량, "차 안 빼면 이렇게 됩니다"

[예뻐진 불법 주차 차량,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예뻐진 불법 주차 차량’.

한 운전자가 주차가 금지된 도로에 차를 세웠다가 낭패를 봤다. 차량 한쪽에 노란색 페인트로 두 줄이 선명하게 그려진 것.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예뻐진 불법 주차 차량’이라는 제목의 사진이 올라왔다.

해당 사진에는 차에 노란색 두 줄이 그려진 자동차의 모습이 담겼다. 네티즌들은 작업자가 도로에 경계선을 그리던 중 불법 주차 차량에도 노란색의 줄을 그린 것으로 추측해 ‘예뻐진 불법 주차 차량’이라는 제목을 달았다.

예뻐진 불법 주차 차량의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예뻐진 불법 주차 차량, 그냥 견인하면 될텐데 저렇게 까지 해야 했나?”, “마치 차가 화장한 것 같네”, “예뻐진 불법 주차 차량 운전자는 황당하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