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윤후 지아 위로…“지아야, 네 아빠는 연기 잘하는 사람이야” 감동

[윤후 지아 위로, 사진 해당 방송화면 캡처]


‘아빠 어디가’ 윤후가 지아를 위로해 화제가 되고 있다.

20일 방송된 MBC ‘일밤-아빠 어디가’에서는 다섯 아빠가 아이들을 위해 ‘흥부와 놀부’를 연기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배역에는 흥부에 윤민수, 흥부 아내 이종혁, 놀부 송종국, 놀부 아내 성동일, 변사는 김성주가 맡았다.

앞서 ‘흥부와 놀부’의 내용을 잘 모르는 지아는 ‘놀부가 주인공’이라는 말에 아빠 송종국을 추천했다.

하지만 민국이가 “놀부는 나쁜 사람이야”라고 말해주자, 지아는 울음을 터뜨려 주위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에 윤후는 “착한 것보다 나쁜 것이 연기가 더 어렵다. 지아야 네 아빠는 연기 잘하는 사람이야”라고 위로의 말을 건냈다.

'윤후 지아 위로'에 네티즌들은 “윤후 지아 위로, 아이들 정말 사랑스럽다”, “윤후 지아 위로, 대견하네”, “윤후 지아 위로, 윤후 다 큰 듯”, “윤후 지아 위로, 윤민수 아들 잘 키웠네” 등의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