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유비 동생 이다인, "모바일 드라마로 데뷔, 이기광과 로맨스 펼친다"

[사진 CJ E&M]

 
배우 이유비의 동생 이다인의 모습이 화제다.

이다인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최근 그동안 베일에 싸여 있던 신인 배우 이다인의 모습을 공개했다. 이다인은 배우 견미리의 둘째 딸이자 이유비의 동생이다.

이다인은 20대를 위한 UHD(Ultra HD) 모바일 드라마 ‘20’s 스무 살’의 여주인공으로 발탁됐다. 이다인은 드라마에서 로맨스 판타지에 사로잡힌 20세의 발랄한 여대생 혜림 역을 연기한다.

공개된 사진은 ‘20’s 스무 살’을 촬영 중인 이다인의 모습이다. 드라마 속 이다인은 청순 발랄한 여대생의 모습을 하고 있다. 특히 언니 이유비와 또 다른 분위기를 풍기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다인은 다양한 경험과 트레이닝을 바탕으로 배우로서의 기본기를 닦아왔다. 이번 드라마도 정식 오디션을 거쳐 캐스팅 기회를 얻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다인이 출연하는 ‘20’s 스무 살’은 회당 15분 총 4편으로 구성된 모바일 드라마다. 평범한 세상을 살아가는 스무 살의 혜림 앞에 중학교 동창이자 아이돌 스타 기광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연애성장드라마다.

이유비 동생 이다인의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이유비 동생, 언니 모습이 조금 보이는 듯”, “이유비 동생도 정말 예쁘네”, “이유비 동생의 연기 실력도 궁금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