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티파니 보라, 제작발표회서 남다른 친분 과시 '절친 인증'

[사진 일간스포츠]

 
소녀시대의 티파니와 시스타 보라가 남다른 친분을 과시했다.

16일 서울 상암 SBS 프리즘타워에서는 SBS ‘디자인 프로젝트-패션왕 코리아(이하 패션왕 코리아)’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김나영, 윤건, 이지훈, 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티파니와 보라가 유독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날 보라는 “둘이 정말 친한데 같이 프로그램을 하게 된 것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티파니는 “가수 활동할 때에는 활동이 안 겹쳐서 내가 쉴 땐 내가 찾아가고, 보라가 쉴 땐 보라가 찾아온다. 그런데 지금은 일도 같이 하게 돼서 신났다”라며 보라와의 남다른 친분을 드러냈다.

‘패션왕’은 여덟 명의 스타와 아티스트, 여덟 명의 디자이너가 각각 8개의 팀을 이뤄 미션을 수행하며 경연을 펼치는 패션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다음달 17일 밤 12시 1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티파니 보라의 다정한 모습에 네티즌들은 “티파니 보라, 둘이 원래 친했구나”, “티파니 보라, 예쁜 사람들끼리 친구하네”, “티파니 보라, 의외의 조합인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