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아 남장, "짧은 머리로 깜짝 변신, 귀여운 미소년 느낌"

[사진 MBC 에브리원 ‘무작정 패밀리 시즌3’ 방송화면 캡처]


 

걸스데이의 민아가 남장여자로 등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5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시트콤 ‘무작정 패밀리 시즌3’에 특별 출연한 민아는 머리를 짧게 자른 파격적인 모습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민아는 2007년 방송된 MBC 드라마 ‘커피 프린스 1호점’의 고은찬(윤은혜 분) 역을 맡아 카페에 취업하는 남장여자를 연기했다.



민아가 일하는 카페의 사장 최한결(공유 분) 역할은 개그맨 장동민이 연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제작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실제 촬영 현장에서 진지한 모습으로 열심히 호흡을 주고받다가도 바라만 보면 서로 웃음이 터져 나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민아 남장 모습에 네티즌들은 “민아 남장도 잘 어울리네”, “민아 남장한 모습 생각보다 귀엽다”, “민아 남장하니 정말 소년 같아”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