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살인 땅벌 습격, "벌에 쏘이고 몇분 지나면…" 수십명 사망

[중국 살인 땅벌 습격, 사진 영국 데일리메일 홈페이지]




‘중국 살인 땅벌 습격’.



중국에서 ‘살인 땅벌’의 습격으로 수십 명의 사람이 사망했다.



최근 중국 국가위생위원회는 중국 내륙 지역의 산시(陝西)성에서 땅벌에 쏘여 사망한 사람이 42명에 달한다고 밝혔다. 또 땅벌 습격으로 인한 부상자는 1640명이며, 206명이 현재 입원 치료 중이라고 전했다.



이 ‘살인 땅벌’에 쏘이면 강한 통증이 느끼며, 몇 분이 지나면 쏘인 부위가 빨갛게 붓고 발진이 일어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땅벌의 독은 사람의 순환기계나 신경계에 교란을 일으켜 사망에 이르게 한다.



올해 땅벌의 피해가 유독 많은 것은 중국에서 비가 내리고 습기가 많아야 할 시기에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땅벌이 활동하기 좋은 환경이 만들어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중국 살인 땅벌 습격 소식에 네티즌들은 “중국 살인 땅벌 습격, 생각보다 피해가 크네”, “중국 살인 땅벌 습격, 정말 무섭다”, “중국 살인 땅벌 습격, 땅벌 크기부터 무시무시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