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주원 종영 소감, "가슴에 구멍이 또…" 고백 대상 누구?

[주원 종영 소감, KBS `굿닥터`]


 

‘주원 종영 소감’.



배우 주원이 KBS드라마 ‘굿닥터’ 종영 소감을 밝혔다. 주원은 8일 자신의 트위터에 “시온 고마웠다. 너 때문에 정말 많이 배웠어. 가슴에 구멍이 또 크게 뚫린다. 시온아…안녕, 오늘 굿닥터 마지막 방송입니다. 많은 시청 부탁드립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굿닥터’는 대학병원 소아외과를 배경으로 펼쳐진 의학 드라마로 주원은 ‘박시온’이라는 자폐가 있는 소아외과 의사 역을 맡았다.



주원 종영 소감을 본 네티즌들은 “주원 종영 소감, 박시온 고맙다 나도 많이 배웠다”, “주원 종영 소감, 굿닥터 벌써 종영이라니 아쉽다”, “주원 종영 소감, 오늘 본방 사수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