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미·일, 태풍 '다나스' 영향에 연합해상훈련 연기

조금 전 들어온 소식입니다.



8일 시작될 예정이던 한·미·일 연합해상훈련이 태풍 '다나스'의 영향으로 연기되었습니다.



해군본부는 조금 전 훈련장소인 남해상이 태풍의 경로에 들어옴에따라 8일 훈련은 일단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해군은 태풍의 이동상황을 살펴본 뒤 구체적인 훈련일정을 다시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관련기사

▶ 北, 美 항모 훈련에 전 군부대 동원태세 지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