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오현 "자동차·의류 등과 IT 융합 활발해질 것"

“산업 간 경계가 없어지면서 자동차·의류·에너지 등 분야와 정보기술(IT)이 결합된 새로운 융합산업이 활발해질 겁니다. 이를 새로운 도전과 성장 기회로 활용해야 합니다.”



'전자정보통신산업대전' 열려

 권오현(61·삼성전자 부회장·사진)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회장은 7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3 전자정보통신산업대전’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권 회장은 또 “격화되는 특허전쟁에 주목해 특허경쟁력 확보와 대응 전략에 만전을 기하고, 세계 각국에서 강화되는 환경규제 및 기술 무역장벽에도 철저하게 대응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행사엔 권 회장과 함께 김재홍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박성욱 SK하이닉스 사장, 김기남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등이 참석했다.



 전자정보통신산업대전은 ‘한국전자전(KES)·국제반도체대전(i-SEDEX)·국제정보디스플레이전(IMID)’ 등 IT업계의 주요 3대 전시회를 한자리에 모은 행사다. 올해는 7일부터 나흘간 열리며, 삼성전자·LG전자·SK하이닉스 등 국내 기업과 더불어 미국 퀄컴, 일본 파나소닉, 독일 머크 등 전 세계 20여 개국 800여 개사가 참가한다.



조혜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