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백진희 유연석, 절친 과시 “고민 있을 때마다 상담해 줘”

[사진 영화 ‘열여덟, 열아홉’ 스틸]


 

배우 백진희가 동료 배우 유연석과 ‘절친’임을 과시했다.



백진희는 2일 한 연예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평소 제일 친하게 지내는 동료 배우는 박하선과 유연석이다. 데뷔 후 한 작품에 출연하면서 인연을 맺은 분들과 꾸준히 연락하고 지낸다”고 말했다.



백진희는 유연석에 대해 “오빠는 늘 고민이 있을 때마다 든든하게 상담해 주는 고마운 분”이라고 표현했다.



백진희와 유연석은 영화 ‘열여덟, 열아홉’에서 이란성 쌍둥이 남매로 출연했다. 영화 속 백진희는 ‘서야’ 역을, 유연석은 ‘호야’ 역을 맡았다.



이 밖에 백진희는 올해 영화 ‘무서운 이야기2’에 함께 출연한 FT아일랜드 이홍기와는 술 친구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백진희 유연석 절친 소식에 네티즌들은 “백진희 유연석, 잘 어울리는 듯”, “백진희 유연석, 여전히 친분을 유지하네”, “백진희 유연석, 서로 상담하는 가까운 사이?”, “백진희 유연석, 의외의 인맥이네”, “백진희 유연석, 상담친구 술친구 따로 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