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장 불운한 남자, "모래찜질하다 봉변, '하필이면…'"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가장 불운한 남자’.



‘가장 불운한 남자’를 포착한 사진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가장 불운한 남자’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 속에는 해변에서 모래찜질을 즐기고 있는 한 남성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런데 이 남성은 갈매기떼에 둘러싸여 옴짝달싹 못하고 있는 모습이다. 심지어 얼굴에는 새똥이 묻어있다.



모래찜질을 즐기던 이 남성은 꼼짝도 못하고 갈매기떼의 공격을 받은 것으로 추정된다. 사진 속 남자의 난감하고도 기상천외한 상황에 네티즌들이 웃고 있다.



‘가장 불운한 남자’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가장 불운한 남자, 표정이 정말 당황한 것처럼 보여”, “가장 불운한 남자, 하필이면 저기에…”, “기분 좋게 놀러갔다가 가장 불운한 남자 됐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