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란다커 닮은꼴 화성인, "눈, 코 성형수술에 화장법까지…"

[사진 tvN ‘화성인 바이러스’ 방송화면 캡처]


 

모델 미란다 커와 닮은꼴의 화성인이 등장했다.



1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화성인 바이러스’에는 자신을 미란다 커와 닮았다고 주장하는 화성인 홍여름씨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씨는 “미란다 커를 닮고 싶어 눈, 코 성형수술을 했다”며 “지인들은 ‘성괴(성형 괴물)’가 된다고 성형을 만류했지만, 미란다 커와 더 닮고 싶어서 성형을 감행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금발 헤어 스타일과 컬러렌즈 등 더 닮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미란다 커의 화장법까지 따라하는 등 미란다 커와 닮기 위해 부단한 노력을 기울이는 화성인의 모습에 MC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또 홍씨는 방 안을 가득 채운 미란다 커의 사진을 보고 포즈연습에 몰두하는 등 지극한 미란다 커 사랑을 보여주기도 했다.



‘미란다커 닮은꼴 화성인’을 본 네티즌들은 “미란다커 닮은꼴 화성인, 좀 닮긴 닮았네”, “미란다커 닮은꼴 화성인, 미란다 커를 얼마나 좋아하면…”, “미란다커 닮은꼴 화성인, 미란다 커도 좋지만 자신의 모습도 찾아야 할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