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명수 유재석 언급, "지금까지 토크쇼 안 나온 이유가…"

[박명수 유재석 언급, 사진 중앙포토]




 

‘박명수 유재석 언급’.



개그맨 박명수가 “형제만큼 친하다”며 유재석과 친분을 과시했다. 하지만 박명수는 자신에게 유재석에 대한 질문이 이어지는 것에 대한 불만도 토로했다.



1일 방송된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이하 화신)’에서는 배우 천정명과 김윤성, 개그맨 박명수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명수는 유재석에 대한 질문이 이어지자 “지금까지 토크쇼에 안 나온 이유가 유재석 이야기만 물어봤기 때문”이라며 대답을 꺼렸다.



이에 김구라는 “그거 외엔 물어볼게 없다”라고 하자 박명수는 “그러냐?”라며 대답을 이어갔다.



박명수는 “개인적으로 형제만큼 친하다”며 “지난주에는 우리 부인보다 더 많이 봤다. 내가 하는 개그스타일을 가장 잘 이해해주기도 하고 자동으로 친해질 수밖에 없다”라며 유재석에 대해 언급했다.



박명수는 유재석 이외에 좋아하는 MC스타일을 묻자 “김구라 씨 정말 좋아한다. 굉장히 인간적이고 저런 사람이 더 착하다. 서로 이해하는 것이 많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박명수 유재석 언급을 본 네티즌들은 “박명수 유재석 언급, 부인보다 많이 보다니 가족 같은 사이겠네”, “박명수 유재석 언급, 정말 유재석 밖에 물어볼게 없긴 해”, “박명수 유재석 언급, 두 사람 잘 어울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