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 "빨려들어갈 것 같은 오로라, '우주의 신비'"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 사진 씨넷]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

밤하늘을 수놓은 초록색 오로라가 포착된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이 공개됐다.

이 작품은 노르웨이 사진작가 프레더릭 브롬수가 촬영한 것이다.

24일 미국의 매체 씨넷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우주 사진’ 대회에 입상한 천문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우주 사진’ 대회는 영국왕립천문대가 주최한 것으로 달의 실루엣·유성우·오로라·코로나·일식·우주 성단 등 총 9개 부문에서 수상작을 선정한다.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 오로라 부문에 선정된 노르웨이의 프레더릭 브롬수는 “사진을 통해 마술 같은 ‘노던 라이트’ 오로라의 강렬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며 수상 소감을 말했다.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으로 선정된 작품을 본 네티즌들은 “정말 예쁘다,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으로 선정될 만하네”,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 실제로 보면 얼마나 예쁠까”, “가장 아름다운 우주사진, 마치 영화의 한 장면 같아”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