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왕십리뉴타운 텐즈힐, 강변북로·성수대교 접근성 좋아

현대산업개발·삼성물산·GS건설·대림산업은 서울 왕십리뉴타운 1구역에서 ‘텐즈힐’(조감도) 아파트를 분양 중이다. 지상 최고 25층 21개 동 규모로 전용면적 59㎡~148㎡형 1702가구다. 이 중 재개발조합원 몫을 제외한 607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이 아파트는 교통여건이 뛰어난 게 장점이다. 지하철 2호선 상왕십리역과 1·2호선 환승역인 신설동역, 2·6호선 환승역인 신당역이 가깝다. 성수대교·올림픽대교·강변북로 등 주요 간선도로의 접근성도 좋은 편이다.

 단지 주변으로 이마트·CGV 등이 들어선 비트플랙스(왕십리 민자역사)와 동대문상권이 위치한다. 단지 바로 앞에는 청계천이 흐르고 있어 생활환경도 쾌적한 편이다. 성동고, 한양대 부속고, 고려대, 한양대 등의 교육시설도 가깝다.

 왕십리뉴타운은 33만7000㎡ 규모로 5000여 가구의 대규모 아파트촌으로 탈바꿈한다. 뉴타운 인근에 각종 개발 계획이 집중돼 있어 생활환경이 더 개선될 전망이다. 대형 건설사가 공동 시공해 상품성도 좋은 편이다. 일조량과 단지 개방감을 고려해 아파트는 판상형과 탑상형을 골고루 배치했다. 견본주택은 서울 용산구 갈월동 5-8 일대에 있다. 입주 시기는 2015년 4월 예정. 분양 문의 02-777-7772.

황정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