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박병엽 팬택계열 부회장 사의 표명

[사진 중앙포토]




 

박병엽 팬택계열 부회장이 24일 사의를 표명했다.



박 부회장은 팬택 회생을 위해 삼성전자로부터 530억원 규모의 투자유치를 하는 등 노력했지만 국내외 스마트폰 시장에서 팬택의 실적이 좋지 못한 데 대한 책임을 지고 이날 오후 채권단에 사의를 전달했다.



팬택은 올 3월 이준우 부사장을 대표이사로 추가 선임, 박병엽 부회장과 이준우 부사장이 각자 대표 체제를 유지해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