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성 이보영 청첩장 공개 “여러분을 보영&지성 별에 초대합니다”

[사진 나무엑터스 트위터, 중앙포토]


‘지성 이보영 청첩장’.



배우 지성-이보영 커플의 청첩장이 공개됐다.



지성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24일 공식 트위터에 “9월 27일 결혼식을 올리는 배우 지성님! 애정이 가득 담긴 청첩장을 공개합니다♥ 멘트 하나하나에 서로에 대한 사랑과 믿음이 느껴지는 것 같아요~♥ 트친님들 많이 많이 축하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청첩장 사진을 올렸다.



두 사람은 청첩장에서 “저희의 만남이 설렘으로 다가오던 어느 날. 지성이는 보영이에게 든든한 아름드리나무가 되어주기로 약속했습니다. 어린 왕자가 자기별을 예쁘게 가꾸듯 저희도 저희 별을 가꾸고 있어요. 여러분을 보영&지성 별에 초대합니다. 예쁜 별을 만들 수 있도록 축복해 주세요”라고 인사를 전했다.



또한 청첩장 양쪽에는 대만 영화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의 명대사인 ‘Remember, You are the Apple of My Eye’(기억해, 넌 아주 소중한 사람이야)라는 메시지가 적혀 있다. 이 영화는 지성과 이보영이 좋아하는 영화로 알려졌다.



지성-이보영 커플은 2004년 SBS 드라마 ‘마지막 춤을 나와 함께'’ 인연을 맺고, 2007년부터 본격적인 교제를 시작했다. 7년여의 긴 열애 끝에 오는 27일 서울 워커힐호텔 애스톤하우스에서 화촉을 밝힌다.



지성 이보영 청첩장을 접한 네티즌들은 “지성 이보영 청첩장, 너무 잘 어울리네”, “지성 이보영 청첩장, 부럽다”, “지성 이보영 청첩장, 예쁜 사랑하시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