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층권 외계 생명체, 상공에 풍선 띄워 관찰하던 중…'깜짝'

[성층권 외계 생명체, 사진 인디펜던트]




 

‘성층권 외계 생명체’.



지구의 성층권에서 외계 생명체가 발견됐다는 보도가 나와 놀라움을 주고 있다.



영국 BBC와 인디펜던트 등 현지 언론은 최근 셰필드 대학교 밀튼 웨인라이트 교수의 학술지 ‘우주론 저널’에 실린 논문을 인용해 성층권(지상 10~50㎞)에서 발견된 외계 생명체에 대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웨인라이트 교수는 체스터와 웨이크필드 사이 27㎞ 상공에 풍선을 띄워 관찰하던 중 성층권에서 한 생명체를 포착하는 데 성공했다.



웨인라이트 교수는 “이 유기체는 ‘단세포 조류’(algae 물속의 식물)의 파편이다. 지구의 생명체가 성층권까지 올라가는 것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유성에서 떨어져 나온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문제의 성층권 유기체가 지구에 온 우주 생명체의 최초 증거일 가능성이 95%다. 재실험을 통해 이 가설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성층권 외계 생명체 소식에 네티즌들은 “성층권 외계 생명체, 넌 어느 별에서 왔니?”, “성층권 외계 생명체가 정말 우주에서 왔다면 학계에서도 논란이 될 듯”, “성층권 외계 생명체, 정말 외계인이 존재한다는 건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