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썰전’ 합류 김희철 “아이돌에 대한 비판은 하겠다” 각오 다져





 JTBC ‘썰전’의 새 멤버로 합류한 슈퍼주니어 멤버 김희철이 “아이돌에 대한 비판은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썰전, 김희철 영입! 아이돌계의 내부 고발자 되나?’라는 주제로 촬영된 최근 녹화에서 ‘예능심판자’의 새 멤버 김희철에 대한 깜짝 인사청문회가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철은 “원래 고춧가루 같이 독하고 자극적인 프로그램을 좋아한다”며 복귀작으로 ‘썰전’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또한 “제가 아이돌에 대해 비난은 할 수 없지만 아이돌에 대한 비판은 하겠다”고 앞으로의 비장한 각오를 전했다.



‘라디오 스타’에서 김희철과 호흡을 맞춘적 있는 MC 김구라는 “김희철이 썰전에서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대해서도 과감하게 이야기 할 수 있느냐 없느냐가 중요하다”라고 기대를 나타냈다.



김희철의 합류로 ‘썰전-예능심판자’는 김구라, 강용석, 박지윤, 허지웅, 이윤석, 김희철까지 6명의 MC 체제로 진행된다.



‘4차원 아이돌의 원조’ 김희철과 함께한 JTBC ‘썰전’은 26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