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현석 대표 1974억, 연예인 주식 부자 1위

양현석(44·사진)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연예인 주식 부자 1위 자리를 지켰다. 재벌닷컴에 따르면 지난 16일 종가 기준 양 대표가 보유한 상장사 주식지분 평가액은 1973억9000만원. 올해 초 2227억4000만원에 비해 11.4% 줄었지만, 2위인 이수만(61) SM엔터테인먼트 회장의 1576억9000만원보다는 앞섰다. 탤런트 배용준(41)은 306억6000만원으로 3위 , 박진영(41) JYP엔터테인먼트 대표가 72억3000만원으로 4위, 영화배우 장동건(41)이 37억8000만원으로 5위에 이름을 올렸다.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