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목터널증후군 주의 "명절이라 고생하는 주부님들 손목 조심하세요"

손목터널증후군 주의 [사진 MBC]




 

‘손목터널증후군 주의’.



추석 연휴를 맞아 주부들의 가사 노동이 늘어나는 가운데 손목터널증후군을에 대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15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최근 5년간 심사결정자료를 통해 손목터널증후군에 관한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2008년 10만 명이던 진료인원은 2012년 16만 명으로 약 6만명 증가했다. 이는 연평균 8.9% 증가한 수치다.



6만 명 중 여성(79.0%)이 남성(21.0%)에 비해 4배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50대 여성 환자의 비율이 44.1%나 차지했다.



손목터널증후군은 손과 손목을 무리하게 사용해 생기는 것이다. 힘줄과 신경, 혈관 등이 손목을 통과하는 과정에서 압박을 받아 발생하는 마비 현상이다. 손목에 무리가 가지 않게 스트레칭을 하고 적당한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다.



네티즌들은 “손목터널증후군 주의, 자칫하면 큰일나겠다”, “손목터널증후군 주의, 우리나라 주부들 화이팅”, “손목터널증후군 주의, 명절이 뭐길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