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계 최고령 남성 별세 "증손자에 고손자까지 보고 112세로 세상 떠나"

세계 최고령 남성 별세 [사진 ABC뉴스]
 

‘세계 최고령 남성 별세’.



세계 최고령으로 기네스북에 기록을 남긴 미국 남성이 별세했다.



미국의 잘루스티아노 산체스 블라스케스는 13일 뉴욕주의 한 요양원에서 112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생전 인터뷰에서 장수 비결에 대해 “매일 바나나 한 개와 진통제 아니신 여섯 알을 먹은 덕분”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딸은 “혼자 자유롭게 살았고 고집이 센 덕분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산체스 블라스케스에게는 2명의 자녀와 7명의 손자, 증손자 15명, 고손자 5명 등의 가족이 있었다.



네티즌들은 “세계 최고령 남성 별세, 고손자까지 보시다니 대단하다”, “세계 최고령 남성 별세, 이 기록도 언젠가 깨지겠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