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수근 탈모, 주원 "우연히 형 머리봤는데…" 눈물 글썽

[이수근 탈모, KBS2 ‘1박2일’]




 

배우 주원이 개그맨 이수근의 탈모에 눈물을 보였다.



15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는 멤버들이 서로의 고민을 들어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게스트로 참여한 한민관은 “이수근이 ‘모두가 나를 지켜보고 있다’, ‘이 무대를 혼자 꾸려나가야 한다’는 부담에 술을 마시지 않으면 잠을 못 잔다는 사실을 들었다”고 전했다.



장동혁도 “수근 형은 남의 고민은 잘 들어주면서 자기 고민은 삼키는 스타일이다”고 걱정했다.



이에 주원도 “우연히 수근이 형 머리의 탈모를 보고 갑자기 눈물이 났다. 형이 (힘든) 티를 잘 안 낸다”라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이수근은 지인들의 걱정에 “그냥 습관성이다”며 대수롭지 않게 말했고 주원은 곧 눈물을 글썽였다. 이수근은 “가린다고 가렸는데 보였나 보다. 내가 자는 걸 보고 웃는 사람은 많이 봤지만 우는 사람은 처음 봤다”며 동생 주원을 다독였다.



이날 방송에는 ‘1박2일’ 멤버 외에도 배우 정만식, 강예원, 개그우먼 김민경 등 특별 게스트들이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