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유라, ARD콩쿠르 비올라 1위

바이올리니스트이자 비올리스트인 이유라(28·사진)씨가 독일 뮌헨에서 열린 제62회 ARD 국제음악 콩쿠르 비올라 부문에서 우승했다. 상금은 1만 유로(한화 약 1440만원). 이씨는 지난 13일 열린 콩쿠르 결선 무대에서 바르톡의 비올라 협주곡을 연주해 참가자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편 비올리스트 박경민(23)씨는 왈튼의 비올라 협주곡을 연주해 2위에 올랐고 청중상도 받았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