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지드래곤 대서특필…美 콤플렉스 “K팝 자체보다 더 큰 현상” 극찬

[사진 중앙포토]




빅뱅 지드래곤(GD)이 미국 남성지 ‘콤플렉스(COMPLEX)’에 대서특필 됐다.



콤플렉스는 11일 지드래곤을 “세계적으로 유명한 아시아 팝스타”라고 소개하며 그의 음악 세계와 패션 등을 집중조명했다.



콤플렉스는 체크인, 보딩체크 등 공항 프로세스의 이름을 딴 독특한 형식으로 인터뷰를 게재하며 특히 화려하고 감각적인 비주얼 아트 워크로 지드래곤 이미지들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콤플렉스는 특히 지드래곤의 정규 2집 ‘쿠데타(COUP D’ETAT)’ 작업에 참여한 해외 아티스트들의 평가를 인용해 지드래곤을 극찬했다.



타이틀곡 ‘쿠데타’에 참여한 디플로(Diplo)는 “GD는 K팝 자체보다 더 큰 현상이다”라고 언급했고, 스크릴렉스(Skrillex)는 “GD는 그만의 음악을 고집하면서 음악계의 틈새를 확고하게 지키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 벤 볼러(Ben Baller)는 “미국 땅에서 아시아 가수가 성공할 수 있다면 GD가 가장 가능성 있다”라고 말했다.



지드래곤은 이번 정규 2집에 미시 엘리엇(Missy Elliott), 디플로, 바우어(Baauer) 등 해외 뮤지션들을 대거 참여시켜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또한 지난달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KCON K-POP’에서는 미시 엘리엇과 ‘늴리리야’ 무대를 함께 선보여 호평을 받은 바 있다.



미시 엘리엇은 콤플렉스를 통해 “GD는 매우 재능 있는 친구이며 그와 함께 무대에 선 것이 매우 즐거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