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해군 차기상륙함(LST-Ⅱ) 1번함인 '천왕봉함'(4500t급) 진수























대한민국 해군의 차기상륙함(LST-Ⅱ) 1번함인 '천왕봉함'(4500t급)의 진수식이 11일 오전 부산 영도구 한진중공업에서 열렸다. 상륙작전이 주임무인 천왕봉함은 길이 126m, 폭 19m, 최대 속력은 23노트, 승조원은 120여 명이다. 이 함정은 인수시험평가 기간을 거쳐 내년 후반기에 해군에 인도되며, 전력화 과정을 마친 후 2015년 실전 배치될 예정이다. 이 함정은 완전 무장한 상륙군 300여 명, 상륙정(LCM), 전차, 상륙돌격장갑차 등을 동시에 탑재 가능하고, 상륙헬기 2대를 이.착륙시킬 수 있다. 또 국내개발 전투체계와 상륙작전지휘소가 신설됐고, 방탄설계적용구역과 방화격벽이 강화돼 함정 생존성이 한층 더 높아졌다. 전투체계, 레이더, 함포 등 주요 장비의 국산화율은 96%에 이른다고 해군은 설명했다.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