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실종 4개월만에 구조된 우루과이 남자



























우루과이 국적의 라울 페르난도 고메즈 시르쿠네퀴(58)가 실종 4개월만에 아르헨티나 안데스산맥에서 떨어진 산후안 지역의 오두막에서 발견됐다. 이 사진은 산후안 지방정부가 8일(현지시간) 촬영해 제공했다. 고메즈는 지난 5월 타고가던 오토바이가 고장나자 안데스 산맥을 걸어서 가로질렀다. 그는 비어있는 이 오두막에서 건포도와 쥐를 잡아 먹으면서 겨울을 지냈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고메즈는 구조된 후 헬기를 이용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로이터=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