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두환 추징금' 장남 전재국씨 대국민사과…"심려끼쳐 죄송"

전두환 전 대통령 일가가 16년만에 미납추징금을 자진납부하기로 결정하고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전 전 대통령의 장남 전재국씨는 10일 오후 3시께 서울중앙지검 청사에 출석해 "부친의 추징금 문제와관련해 국민들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에 대해 가족 모두를 대표해 사과드린다"며 머리를 숙였다.



이어 "추징금 완납 이후에도 검찰 수사에 최대한 협조하겠다"고 덧붙였다.



재국씨는 이날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한 뒤 검찰에 미납추징금 1672억원을 자진납부하는 방안이 담긴 구체적인 계획서를 제출하고, 이를 이행할 것을 약속하는 각서를 냈다.



pjh@newsis.com



1000@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檢, 전두환 미납추징금 집행 책임재산 1703억 확보

▶ [전문] "추징금 전액 납부하겠다" 전재국 대국민 사과문

▶ 전두환 일가, 고강도 수사·노태우 완납에 '백기'

▶ 채동욱·전두환의 18년 질긴 악연 종지부 찍나

▶ 전두환 부부, '추징금 완납하겠다'며 한 가지 부탁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