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승연 사과, 물통던지고 눈물 흘리고…"프로답지 못했다"

[한승연 사과, 사진 중앙포토]




 

카라 한승연이 최근 불거진 태도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카라는 4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카라 멤버 구하라는 MC들이 열애설에 대해 짓궂은 질문을 하자 물통을 던지며 눈물을 보였다.

한승연은 싸늘한 표정과 말투를 보였다.



강지영도 애교를 보여 달라는 말에 하기 싫은 듯 울음을 터뜨렸다.

이에 방송 후 인터넷에는 해당 장면이 담긴 영상이 편집돼 올라오며 태도 논란이 일었다.



태도 논란이 불거지자 5일 한승연은 트위터를 통해 사과의 글을 남겼다.



한승연은 “어제 저희가 게스트로 참여한 ‘라디오스타’로 인해 불편하셨을 여러분께 정말 죄송하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라고 했다.

이어 “개인적인 사정으로 프로답지 못한 태도를 보여드린 점 깊이 반성하겠습니다. 촬영 중에도 방송 후에도 부족했던 모습의 저희를 도와주시고 신경 써주신 선배님들 그리고 박진영 선배님께도 정말 죄송하고 또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한승연 사과에 네티즌들은 “한승연 사과, 방송을 보면서 황당했다”, “한승연 사과, 라스가 그런 프로그램인지 모르고 나왔나”, “한승연 사과, 앞으론 더 성숙한 모습 기대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