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썰전] 박근혜 대통령, '혈족 잔혹사'에서 자유롭다?

5일 방송된 JTBC '썰전-독한 혀들의 전쟁'에서는 전임 대통령들의 '혈족 잔혹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는 과거 이명박 대통령의 형 이상득 전 의원, 김영삼 전 대통령의 차남 김현철, 노무현 전 대통령의 형 노건평 씨 등의 사례를 '혈족 잔혹사'의 대표적 예로 들었다. 이에 대해 김구라는 "박근혜 대통령의 경우 미혼인데다, 자식들이 없어 친인척 비리에 안전할 것 같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이에 대해 강용석은 "꼭 그렇지만도 않다. 사촌들이 많다"면서 "가수 은지원도 5촌이고, 한승수 전 총리의 경우도 부인이 박근혜 대통령과 이종사촌이다. 앞으로 지켜봐야 할 일"이라고 짚었다.

'혈족 잔혹사'를 바라보는 이철희와 강용석은 각각"대통령이 하기 나름이다. 앞선 대통령의 사례를 반면교사 삼으면 된다", "돈과 명예를 같이 얻으려 하면 안 된다"며 한줄 논평을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의 내란 음모 혐의, 김한길 민주당 대표의 노숙 투쟁 돌입 등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방송뉴스팀 김형준 기자 mediaboy@joongang.co.kr

JTBC 핫클릭

[썰전] 강용석 "JTBC 뉴스 개편, 진영논리 파괴 의지"[썰전] 인육캡슐·매독 생체실험, 도시괴담 실화 '섬뜩'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