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위례 아이파크 애비뉴, 유럽식 상업시설 … 한복판에 전차 지나

서울 위례신도시에서 유럽 스타일의 상업시설이 분양된다. 현대산업개발이 위례신도시 트랜짓몰에서 분양하는 위례 아이파크 애비뉴(조감도)다. 위례 아이파크 주상복합아파트의 상업시설이지만 아파트와 분리된 데다 인도를 따라 스트리트형태로 조성된다.



유럽·호주 등지의 대표적 관광명소인 트랜짓몰은 보행자 이동로를 따라 가로형으로 배치된 상가를 말한다. 이 상업시설의 장점은 바로 트랜짓몰 한복판을 트램(노면 전차)이 지나고, 트램은 서울 지하철 8호선 복정역과 5호선 마천역과 연결된다.



위례 아이파크 시행사 관계자는 “트램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도입된 신교통수단으로서 중심상권의 명물이자 상권을 활성화시킬 확실한 교통수단이므로 상업시설의 가치를 극대화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현대산업개발이 만드는 위례 아이파크 애비뉴는 트램을 따라 약 300m의 가로에 지하 1층, 지상 2층에 중소형 점포 157개가 들어선다.



 저층부의 상가가 길을 따라 늘어서 있어 접근성·가시성이 뛰어난 장점이 있다. 위례신도시 4만3000여 가구(거주인구 10만여 명)의 배후 수요는 물론 인근 문정지구와 강남보금자리지구 등으로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견본주택은 경기 성남시 복정역에서 9월 개관할 예정이다. 분양 문의 1644-0064. 



황정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