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보은 77㎏짜리 호박 "어떻게 키웠길래 크기가…신기하네"

보은 77㎏짜리 호박 [사진 주간 `보은 사람들` 송진선 기자 제공]




 

‘보은 77㎏짜리 호박’.



충북 보은에서 무게가 무려 77kg에 달하는 호박이 등장해 화제다.



주간 ‘보은사람들’은 5일 “보은군 산외면 대원리 이현기(53)씨가 둘레 200㎝, 77㎏이 넘는 초대형 호박을 수확했다”고 전했다.



이씨는 5월 지인으로부터 18여 포기의 호박 모종을 얻어 올해 개간한 복숭아밭 고랑 사이에 심었다. 두 달 뒤부터 26개의 호박이 주렁주렁 매달리기 시작했고, 대부분의 호박이 일반 호박의 3-4배 크기로 자랐다고 전해졌다.



이씨는 “이들 중 2개의 호박이 유독 크게 자랐는데 하나는 100㎏가 넘었지만 자라다 썩어서 아쉽게 수확을 하지 못했다. 나머지 하나를 수확해 무게를 달아보니 77㎏나 나갔다”고 말했다.



그는 “평생 농사를 지었지만 이렇게 큰 호박은 처음 봤다”며 “이 호박으로 ‘슈퍼호박 선발대회’에 출전할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네티즌들은 “보은 77㎏짜리 호박, 진짜 엄청나네요”, “보은 77㎏짜리 호박, 우리나라였어? 신기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