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 배고파서가 아니다? 이런 반전이…

 

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가 뭘까?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게시물에 따르면 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는 배가 고파서가 아니라 알을 낳기 위해서다. 사람의 피를 빠는 건 산란기의 암컷 모기다. 수정란을 갖게 된 암컷 모기가 자신의 난자를 성숙시키기 위해 단백질과 철분이 풍부한 사람의 피를 빨아들인다는 설명이다.



반면 수컷 모기는 온순해 사람을 물지 않는다. 꽃의 꿀이나 나무의 수액, 이슬 등을 먹고 산다.



모기는 일단 피를 빨고 나면 몸이 무거워져 잘 날지 못해 가까운 벽에 가만히 앉아 한참 동안 피를 소화시킨다. 모기는 주둥이를 사람의 피부에 박고 5~9초 동안 사람의 피를 빨아들인다. 이 피의 양은 자기 몸무게 2~3배에 달하는 우유 한 방울 정도다.



모기에 물렸을 때 느끼는 가려움증은 모기가 분비하는 침에 대한 우리 몸의 알레르기 반응이다. 유해 물질의 침입을 감지해 ′히스타민′이라는 물질을 분비하기 때문이다.



‘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에 대해 네티즌들은 “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 그래서 모기가 내 피를 빨았구나”, “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 이런 반전이 있을 줄이야”, “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 신기하네”,“모기가 피를 빠는 이유, 산란기 암컷 조심”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