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진보 인사들도 "충격적 … 건전한 상식서 한참 벗어났다"

한승헌 전 감사원장과 백낙청 서울대 명예교수, 소설가 황석영 등 진보성향의 인사 80여 명은 지난 3일 ‘위기에 빠진 민주주의를 구해야 합니다’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국정원의 개혁을 촉구하는 내용이었다.



종북에 등 돌린 시민단체·대학가
국정원 개혁 촉구하며 함께 비판
"종북 3인방 배출 오명 벗어야"
한국외대 게시판, 시국선언 주장

 하지만 원로들은 국정원의 이석기 내란음모 수사에 대해선 “여러 면에서 충격적이다. 관련 인사들은 실정법 위반 여부를 떠나 우리 사회의 건전한 상식을 한참 벗어났다”고 분명한 선을 그었다. 이어 “(이 의원은)사법절차 과정에 성실하게 임하고 합법적인 진보정치를 지원해 온 시민들 앞에 적극 진실을 밝힐 책무가 있다”고 밝혔다.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진보성향 시민단체와 사회원로들, 대학가도 이석기 의원과 통합진보당의 비상식적인 종북 행태에 등을 돌리고 있다.



 국정원 개혁을 촉구하며 매주 항의집회를 진행하고 있는 ‘국정원 정치공작 대선개입 시국회의’(국정원 시국회의) 소속 시민단체들도 통진당에 대해 비판적인 입장을 보였다. 국정원 시국회의 모임은 참여연대·한국진보연대가 주도하고 한국YMCA·흥사단 등 288개 시민단체가 연명부에 서명하는 방식으로 동참하고 있다.



 한국YMCA 이필구 정책사업국장은 4일 “통진당 사태는 NL(민족해방) 주사파 등 과거 1970·80년대 운동권의 사고를 버리지 못했기 때문에 벌어진 일”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석기 의원 사태는 대한민국 헌법과 법률상, 국민정서상 받아들일 수 없다. 공당인 통진당이 스스로 정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반재철 흥사단 이사장도 “이석기 사건은 아주 불량한 사건이고 시민사회가 성토해야 한다고 본다”는 입장을 밝혔다.



 참여연대 박근용 협동사무처장은 “내란 조작이나 공안 탄압이라고 주장하는 통진당의 인식과 발언에 동의할 수 없고 진실을 규명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다만 국정원의 수사 방식이나 시점도 적절하다고 볼 수 없어 국정원 개혁은 이 사건과 별개로 반드시 진행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지난 3일 성명을 내고 “이석기 의원과 통진당은 적극적으로 수사에 협조해 진실을 규명하라”고 촉구했다. 경실련은 “이 의원의 책임 있는 해명과 대국민 사과, 관련자에 대한 제명 등 당 차원의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학가에선 “이석기를 규탄하는 시국선언을 하자”는 목소리들이 나오고 있다. 서울대 커뮤니티 ‘스누라이프’ 게시판에는 이날 ‘시국선언문을 작성하려 합니다’(필명 숨김)는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시국을 논할 땐 단순히 행정부의 과오만이 아니라 헌법기관인 국회의원도 포함해야 한다”고 제의했다. 이에 대해 “적극적으로 응원하겠다”(이구아나)는 의견이 속속 올랐다.



 특히 이 의원의 모교인 한국외대 커뮤니티 ‘훕스라이프(Hufs Life)’에는 지난달 31일부터 ‘시국선언 했으면 좋겠습니다’는 글이 실렸다. 작성자는 “외대 학생들이 시국선언을 해 이석기·김재연·임수경 등 ‘종북 3인방’을 배출했다는 오명을 벗어야 한다”고 호소했다. 이 학교 김유진(20·일본어통번역학과)씨는 “그런 생각을 가진 분이 국회의원이 됐다는 것 자체가 말이 안 된다”며 “이 의원 등이 외대 출신(용인캠퍼스)이어서 주변에서 ‘학교 망신이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말했다. 다른 대학 커뮤니티에도 “국회에 간첩이 있다는데 이번에는 시국선언 안 합니까”(연세대 ‘세연넷’) “이석기 사태로는 총학 시국선언 안 해요?”(고려대 ‘고파스’) “시국선언은 지금 해야 한다고 봅니다”(성균관대 ‘성대사랑’) 등의 글이 올라왔다.



이유정 기자



관련기사

▶ 이석기 영장실질심사 종료, 수원남부서 재구금

▶ 영장심사 마친 이석기 "완벽한 조작…승리할 것"

▶ 이석기 의원, 구속여부 오늘밤 늦게 결정

▶ 이정희, '내란음모' 이석기 공동변호인단 합류

▶ 김재연 "국회의원에게까지 폭력…용역깡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