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퍼스타K5 정은우, "4년 만에 다시…" 이승철 "살 뺐나?"

[슈퍼스타K5 정은우, Mnet ‘슈퍼스타K5’ ]




 

‘슈퍼스타K5 정은우’.



‘슈퍼스타K5’ 참가자 정은우가 자작곡으로 심사위원의 칭찬을 받았다.



30일 방송된 Mnet ‘슈퍼스타K5’에서는 과거 시즌1에 도전했던 정은우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정은우는 “4년 만에 다시 나오게 됐다. 시즌1 때는 라이벌전에서 떨어졌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정은우는 “4년 동안 연습생 생활을 하면서 아무 결과 없이 매년 지나갔다. 내가 정말 잘하고 있는 건가 싶었다. 부족했던 부분을 보완하고자 준비를 많이 했다”고 밝혔다.



심사위원 이승철은 “내가 왜 기억이 안 나지? 살을 뺐나”라고 되물었고, 정은우는 쑥스러운 미소로 답했다.



정은우는 자작곡 ‘그래야 해요’를 선보였고, 심사위원들은 “보기 드문 매력적인 목소리”라는 호평을 했다.



슈퍼스타K5 정은우 등장에 네티즌들은 “슈퍼스타K5 정은우, 이번에는 생방송 무대까지 꼭 갔으면 좋겠다”, “슈퍼스타K5 정은우 재도전 아름답다”, “슈퍼스타K5 정은우, 미모도 실력도 더 좋아진 것 같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